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충청권
당진시, 해나루 농‧특산물 알리기 본격 시동설날 앞두고 설맞이 명절선물전 참가

당진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나흘 간 서울시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에서 열린 ‘설맞이 명절선물전’에 참가해 해나루 농‧특산물을 알리기 위한 새해 홍보활동에 시동을 걸었다.

㈜메쎄E&D가 주최하는 국내 유일의 명절선물 전문 박람회인 이번 상품전에는 전국 각지에서 모인 전통식품과 농‧축‧수산물, 건강식품 관련 기업체 및 단체들이 기업체 구매 담당자와 대형 백화점, 마트의 상품 기획자, 유통 바이어 등을 상대로 마케팅을 벌였다.

시는 이번 박람회 기간 중 해나루 설 선물 홍보관을 운영해 당진의 우수 농‧특산품인 매실한과 선물세트와 약과 등을 전시‧판매해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시는 이번 박람회 참가를 시작으로 3농혁신과 로컬푸드 범시민 운동의 일환인 설 명절맞이 ‘우리 지역 농‧특산물 이용하기’ 운동을 본격 전개한다.

이를 위해 시는 당진 지역의 우수 농‧특산품을 소개하는 홍보물을 지역 기업체와 향우회 등에 발송하는 한편 향후 서울 서초구와 영등포구, 가락시장 등에서 열리는 설 명절 직거래 장터에도 참여하는 등 다양한 설맞이 농산물 판매 대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설 명절 대목을 계기로 우리지역의 농‧특산물의 판매량도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에서도 수요자별 맞춤형 홍보전략을 마련해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우리지역 농‧특산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구 기자  hkbs7114 @ hanme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