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충청권
태안군, 다양한 해양치유자원 연계 복합치유프로그램 시범운영해조류 활용 저염식, 해사를 이용한 노르딕워킹, 피트팩 요법 등

태안군이 다양한 해양치유자원을 연계한 복합프로그램 시범운영으로 향후 해양치유단지 조성 시 적용할 최적의 치유프로그램을 찾는다.

군의 ‘해양치유자원 발굴 및 산업화 연구용역’의 일환으로 지난 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해양치유연구단 광주보건대학교 김성수 교수팀이 몽산포 해수욕장 일원에서 ‘해양치유 복합프로그램’을 시범운영했다.

이번 시범운영에서는 대사증후군 위험군 15명을 대상으로 식이요법, 실외프로그램, 실내프로그램으로 구분해 △해조류를 이용한 저염, 저탄수화물 식단제공 △해사활용 노르딕워킹, 해풍흡입 요법, 해양자이로 키네시스 운동 △염지하수 족욕·피트팩·명상, 스트레칭 등 다양한 해양치유자원을 활용한 복합치유프로그램이 실시됐다.

특히 모든 프로그램은 ‘해양치유 자원의 발굴 및 실용화 연구용역’에서 도출된 자원별 매뉴얼을 적용해 신뢰성을 높였으며, 군 보건의료원의 첨단장비로 시범운영 대상자들의 프로그램 실시 전·후의 신체변화를 측정해 프로그램 운영결과에 대한 정확한 데이터를 수집했다.

김 교수팀은 이번 시범운영으로 해양치유자원을 단일프로그램으로 활용하는 것보다 연계 가능한 자원끼리 복합적으로 운영했을 때 그 효과가 더 크다는 것을 과학적으로 입증했으며, 추후 태안 해양치유센터의 치유프로그램으로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다양한 해양치유자원을 연계한 복합 치유프로그램이 효과가 있다는 것이 이번 시범운영을 통해 밝혀짐에 따라, 태안 해양치유자원의 우수성이 다시 한번 입증됐다”며 “앞으로 근골격계 환자를 대상으로 한 복합 프로그램 시범운영 등 해양치유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임상시험 등을 통해 해양치유단지 조성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성구 기자  hkbs7114 @ hanme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