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호남권
군산시 세무과, 길벗공동체에서 봉사활동세무과 손길나눔봉사대, 장애시설 환경정비에 구슬땀

군산시 세무과가 지난 11일 나포면에 소재한 장애인복지시설 길벗공동체를 방문해 시설 및 환경 정비로 ‘손길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세무과는 길벗공동체에 준비한 생활용품을 전달하고, 시설 내부 대청소 및 외부 잡초제거, 우기대비 배수로정비 등 환경정비 봉사를 실시했다.

정용기 세무과장과 직원들은“미약하지만 솔선수범하여 원생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도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세무과는 지난해 청암산 정화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40대 이상 베이비부머 세대 직장인들이 인생 2막을 준비할 수 있는 미래설계 교육과정이 개강을 앞두고 정원조기 마감으로 호응도가 뜨겁다.

군산시에 따르면 5월 14일부터 6월 18일까지 총 6회(매주 화요일 저녁)에 걸쳐 군산시보건소 3층 회의실에서 미래설계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으로 이미 교유과정 정원은 이미 조기마감 됐다고 밝혔다.

교육과정은 ▲은퇴준비를 위한 변화관리 ▲재무설계(자산, 부채 및 세금관리) 등 은퇴준비에 필요한 금융지식 ▲생애주기별 건강관리 강의가 준비돼 있다.

또 ▲개인 생활과 성향에 따른 여가설계 ▲은퇴전후 반드시 알아야할 필수 생활법률 ▲맞춤형 대인관계 소통 전략 등 꼭 필요한 강의로 알차게 구성됐다.

이번 과정은 시가‘전라북도 평생교육진흥프로그램 공모사업’에 선정돼 도비를 지원받아 추진하는 맞춤형 평생교육사업이다.

특히 효율적인 제2 인생 설계를 위해 국내 최고 생애설계 전문가로 구성된 현장 실무교육 과정도 포함됐다.

정청권 기자  webmaster@hnlife.kr

<저작권자 © 코리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청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