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호남권
완주 “어린이 통학 안전하게”고성능 카메라 설치봉동읍 용봉초․ 코아루아파트 어린이보호구역 2개소 설치완료

아동친화도시 완주군이 어린이보호구역에 고성능의 무인단속 카메라(CCTV)를 추가 설치하고, 안전강화에 나섰다.

5일 완주군은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2개소에 무인단속 카메라 2대를 설치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단속카메라가 설치된 도로는 봉동읍 용봉초등학교 정문 앞 완주군청 삼거리(전주에서 봉동방향)와 봉동읍 둔산리 코아루2차아파트 사거리(둔산공원에서 둔산교회 방향)다.

특히, 설치된 카메라는 1억2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기존방식과 달리 레이더 속도 측정방식으로 여러 개의 차선을 측정할 수 있어 효율적인 과속 단속이 가능한 고성능 카메라다.

향후 군은 시범 운영을 거쳐 전북경찰청과 협의를 통해 올 하반기에 본격적인 가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신세희 도로교통과장은 “학교 주변에서 발생하기 쉬운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불법주정차 및 과속 단속용 CCTV를 지속적으로 설치해 나가겠다”며 “교통법규 위반시 범칙금과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안전한 통학로 확보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청권 기자  webmaster@hnlife.kr

<저작권자 © 코리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청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