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수도권
파주시,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 적극 추진공적판매 88만9천580매, 특별판매 53만900매, 기부 22만7천76매, 면 마스크 3천600매 공급

우선 파주시는 공적 마스크 판매 5부제 시행에도 마스크 부족 사태가 발생함에 따라 지난 3월 9일부터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수제면 마스크 3천100개를 제작했으며 지역 내 버스 기사(2천600매), 장애인 계층(500매)에게 전달했다. 운정3동 행정복지센터에서도 면 마스크 500매를 제작해 취약계층에게 전달했다.

파주시는 4월 22일까지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순면 수제 마스크(필터 교체형) 3만 매를 제작할 예정이며 법인 택시기사(2천매),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운전원(100매), 외국인(2천매), 전통시장(2천매), 노인(2만 매) 등에게 배부할 계획이다.

또한 농협중앙회 파주시지부는 지난 3월 20일 지역 내 마스크 제조업체와 계약을 체결해 농협 하나로마트 11곳에서 면 마스크를 1매당 1천800원에 판매하고 있다. 해당 면 마스크는 항균 소취작용 기능성 마스크로 사람들이 밀집한 공간이나 밀폐된 공간이 아니면 세탁 후 재사용할 수 있다.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판매하는 면 마스크는 3월 25일 기준 7천 매가 판매됐다.

이와 함께 코로나19로 마스크 구매가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중국과 파주시 지역 내에서 마스크 기부행렬이 이어졌다. 지난 2월 28일부터 지역 내 상공회의소, ㈜이알에스글로벌, ㈜대길, CJ대한통운, ㈜화예엘이디, 광고협회 등과 익명 기부로 총 1만6천76매의 마스크가 파주시에 전달됐다. 중국 진저우시와 우한대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파주시에 마스크 약 11만 매를 지난 3월 19일 기부했고, 3월 25일 10만 매의 마스크를 추가 기부했다.

파주시는 코로나19 발생 후 3월 25일까지 의료종사자 2만2천100매 외국인근로자 1천853매 취약계층 4만매 노인시설 8만1천340매 노인 7천640매 장애인시설 8천450매 장애인 1만3천매 어린이집 4만5천136매 그외 복지시설 4만8천300매 등에 마스크를 배부했다. 또한 지역 내 건강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보건소에 등록된 임산부 3천314명에게는 KF94마스크 3매씩 총 9천942매를 우편으로 발송했다.

앞서 파주시는 정부의 마스크 공적 판매가 시행되기 전인 지난 2월 27일부터 3월 6일까지 9일간 농협 파주시지부, 마스크 제조업체와 협력해 총 53만900매의 KF94 마스크를 지역 내 자체 공급하는 특별 판매를 진행한 바 있다. 정부의 마스크 공적 판매가 시작된 후에는 파주시가 타 지자체보다 한발 앞서 공적 마스크 판매처인 약국에 인력을 지원하며 마스크를 구매하는 시민들의 혼란을 줄였다. 지난 2월 27일부터 3월 26일까지 공적 판매된 마스크는 총 88만9천580매다.

방인석 기자  bi-seok8019@daum.net

<저작권자 © 코리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인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